본문 바로가기

PHOTOGRAPH/scape

삼성동 어느 밤 산책


늦은 밤 인적없는 오르막길 중간에서 가쁜 숨 내 쉬며 서다.




'PHOTOGRAPH > scape' 카테고리의 다른 글

탄천의 밤.  (6) 2010.06.07
하늘 만나기  (2) 2010.06.07
삼성동 어느 밤 산책  (4) 2010.04.30
동전 두 개 뿐.  (2) 2010.03.30
석촌호수 위에서.  (4) 2010.03.30
이른 저녁 반달.  (2) 2010.02.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