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STORY/day written

pill



아 배부르다.

그냥 아무 생각없이
꾸역꾸역 쑤셔넣게 되는
위험한 단계의 시작.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STORY > day written' 카테고리의 다른 글

웃긴것은..  (2) 2011.01.17
2011년 1월 1일 07시 15분.  (2) 2011.01.01
pill  (0) 2010.11.11
2010년 11월 8일 밤 열한시 사십이분. 바람이..  (0) 2010.11.08
아 발바닥에서 뿌리가 자라겠다.  (2) 2010.11.07
구속  (0) 2010.10.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