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가 고기를 좋아한다는 것은 주변에서는 다들 알고 있는 바
물론 육류만큼 풀도 좋아하긴 하지만 에너지 보충이라는 느낌에서는
풀이 육류를 따라오지는 못하는 것 같다. 그런데
삼겹살을 먹지 못하는 나. 이런 어이없는 상황에서 최대한 타협을 보는 것이 돼지갈비다.

많은 고깃집을 다녀보지는 못했지만
다녀본 곳 들 중에서 가격대비가 아닌
고기의 상태나 양념의 품질 그리고 가격도 좋은 곳은 몇 안되는 것 같다.

그중 마음에 드는 곳 하나가 바로
교대역에 있는 풍년 서서갈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원래 서서갈비는 80년대에 신촌 모래내 등에서
드럼통에 연탄 두장 넣고 석쇠를 올려 소갈비를 굽는데
주변에 앉는 것이 아니라 서서 고기를 구워 먹는데서 시작이 되었다.
소주도 병 뿐만이 아니라 잔으로도 시켜 먹었는데
호주머니는 가볍고 시간은 그리 많지 않은 서민들을 위해
한때 잠깐 바람이 불었던 형태라고 한다.

여튼 이곳 풍년은 그 때의 모양새를 취하고 있다
다만 앉아서 먹는다는 것이 다른점이긴 하지만
오랜 전통을 자랑하는 곳임은 실내 주변을 보면 쉽게 알 수 있다.

이곳이 자랑하는 것은 당연히 소갈비이지만
간장 양념에 잘재운 돼지갈비의 육질과 맛이 부드러워
한잔 소주와 식사에 딱이기도 하고 그외에 육회도 취급을 한다.
주문을 하면 바로 내어오는 김치국도 맛이 옛날의 그것과 똑같아서
무척 정겹다.

교대 정문 건너편 에스오일 우측 골목으로 들어서서
골목 사거리에서 좌측으로 조금만 오면 우측에 풍년 서서갈비를 볼 수 있다.

돼지갈비 8000원 차돌박이 15000원.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3동 | 풍년서서갈비
도움말 Daum 지도
이 글이 마음에 들면 겁내지 마시고 구독+해 주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evelina.tistory.com BlogIcon Evelina 2009.07.31 01: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기뗏깔이 정말 ...
    여름이라 기력이 떨어져서 그런지 다른 때보다 고기가 눈에 자꾸 들어오네요.

    • Favicon of https://wishell.tistory.com BlogIcon monako 2009.07.31 03: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제게는 무수히 많은 때깔 좋게 굽힌
      ...고기사진들이 있으나
      포스팅 하기에는 적절치 못해 안타까울 따름입니다.

      고기와 과일들을 통해 기력을 꼭 보충해 내시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