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톱같은 달 하나

PHOTOGRAPH/scape 2009. 12. 22. 11:43 Posted by monako



황진이 아미와도 같은 초승달.

곱게 단장된 그녀의 손톱과도 같은 초승달.

시린 바람 박힌 심장 껴안고 나선 길에 세심하게 내리는 달 빛.

'PHOTOGRAPH > scape' 카테고리의 다른 글

보석과도 같은 눈 쌓인 한강 공원  (2) 2010.01.08
새해 첫 포스팅. 그리고 고백  (2) 2010.01.06
손톱같은 달 하나  (8) 2009.12.22
Gentleman  (0) 2009.11.12
겨울을 탓하다  (4) 2009.11.10
찰랑  (2) 2009.10.23
이 글이 마음에 들면 겁내지 마시고 구독+해 주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kaysoh.tistory.com BlogIcon dcember_fifth 2009.12.22 11: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달 사진, 잘 보고 갑니다 :)

  2. Favicon of http://free-traveler.tistory.com/ BlogIcon 자유여행가 2009.12.22 17: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지구에서 달의 모습을 요렇게 가까이 선명하게 담을 수 있는 기술에 탄복합니다.
    저는 NASA에서나 달 사진을 찍는 줄 알았네요
    좋은 사진 잘 보고 갑니다.

  3. penny 2009.12.23 14: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왕....제가 제일 좋아하는 손톱달~+_+
    이뻐요이뻐요~
    제 카메라는 쟁반달밖에 못잡아내는 편식메라..ㅠㅜ
    그나저나..글씨 위에..돌아가신픽셀? 아니면 점하나? ㅎ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