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해 첫 포스팅. 그리고 고백

PHOTOGRAPH/scape 2010. 1. 6. 09:28 Posted by monako

새해맞이 보름달.

달은 어디서 보아도 비슷한 모습을 보이는 것 같다.

그래서...




당신이 보고 있을 듯한 하늘에만 늘 고백한다.


'PHOTOGRAPH > scape' 카테고리의 다른 글

결혼 축하합니다.  (3) 2010.02.03
보석과도 같은 눈 쌓인 한강 공원  (2) 2010.01.08
새해 첫 포스팅. 그리고 고백  (2) 2010.01.06
손톱같은 달 하나  (8) 2009.12.22
Gentleman  (0) 2009.11.12
겨울을 탓하다  (4) 2009.11.10
이 글이 마음에 들면 겁내지 마시고 구독+해 주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알 수 없는 사용자 2010.01.06 11: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새해에 해를 안찍고 달을 찍었는데..
    저 말고도 또 계시는 군요.
    반갑습니다.
    2010년 멋진 한해 되세요ㅣ